그레이오거

grayogre.egloos.com

포토로그



빌라 전세 들어갈때 주의 할 점 시사관련 잡담

요즘 임대시장이 미쳐돌아가다보니 빌라 전세라도 알아보는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 그런데 아파트와는 달리 빌라는 추가적인 리스크가 있습니다. 깡통전세를 이용한 합법적 사기가 그것입니다.

예를 들어 팔리지도 않는 썩다리 빌라가 있습니다. 집주인은 정리하고 싶은데 안되네요. 그런데 요즘 전세가가 너무 오르다보니 전세가가 매매가를 넘어가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이걸 이용해 집주인이나 브로커가 공사를 칩니다.

매매가가 1억인데 전세를 1.2억에 내놓습니다. 물론 근저당 없이 깨끗합니다. 세입자 들어오고 얼마 뒤, 집주인이 아무것도 잃을게 없는 노숙자로 바뀝니다. 원 주인 1억 먹고 빠지고 노숙자, 부동산 각각 500 먹고 브로커 1000 가져갑니다. 세입자 전세금으로 잔치 한거죠. 당연히 노숙자는 전세금 반환시기에 연락도 안되고...

최악의 경우 집은 경매로 넘어갑니다. 손해 덜 보려면 세입자가 울며 겨자먹기로 팔리지도 않는 썩다리 빌라를 살 수 밖에 없어요. 비싼 수업료 지불하고 세상 참 엿같구나 소중한 교훈을 얻겠군요.

아파트가 인기 있는 이유중 하나는 환금성 좋고 전세가율이 안정적이기 때문입니다. 비싼건 비싼 이유가 있고, 싼건 싼 이유가 있습니다. 특히 전세의 본질은 아무도 보장해주지 않는 사금융이라는 사실을 잊으면 안됩니다.

눈 떠있는데도 코베어가는 세상 시사관련 잡담

살다보면 싫든 좋든 인생에 태클이 걸리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렇기에 머 빠지게 공부하고 조사하고 리스크 관리 하는 것입니다만... 그래도 비극이 있기도 합니다.

전세 구하는 사람입니다. 마음에 드는 집이 나왔습니다. 근저당 없고 전세가율 안정적이고 거래도 활발합니다. 건물에 하자없고 부동산에선 이런 깨끗한 물건 드물다 장담합니다. 세입자 입장에서 최악은 전세금 떼이는 것 입니다만 이 정도면 전세보험 안 들어도 될 것 같습니다. 안정적인 물건이라 믿고 들어갔습니다.

...그런데 아뿔사. 집이 경매로 넘어갑니다. 문제는 세입자가 배당 1순위가 아니라는 것. 배당금 빼면 꼼짝없이 전세금 날릴 처지에 놓였습니다.

왜냐하면 집 주인이 세금 체납을 오지게 해 놓은 상태였거든요. ㅡㅡ;

이거 세입자가 미리 알 방법이 없습니다. 그냥 눈뜨고 당해야되요. 심지어 대항권도 없습니다. 국세청은 갑오브갑입니다. 지인 한 사람이 이 시나리오에 오지게 당했고 그 과정을 보고 있자니 눈물이 앞을 가리더군요...


미친넘들 시사관련 잡담

"밉지만 친일은 아니잖냐"…LH 직원 재산 몰수 포기한 국회


소급 적용된 법들.

- 불법이익환수법
- 친일반민족행위자 재산의 국가귀속에 관한 특별법
- 임사자 혜택 박탈(부진정소급? X까)
- 임대차 갱신요구권

[친일파 == 전두환 == 임사자 == 임대인] >>>>>>>>> 넘사벽 >>>>>>>>> [내부자정보 이용한 투기꾼, 공직자, LH직원]

하핫 이 쉣키들 하핫.

소름끼칠정도로 유능한 정부의 부동산 큰그림 시사관련 잡담

25개의 대책이 쏟아져 나왔고 만으로도 사년이 다 되다보니 이젠 등신이나 신앙인이 아닌 이상 정부가 무엇을 원하는지 다 알게 되었죠.

* 집사지 마라 가붕게야 임대살면서 계속 우리 찍어.

* 집값오른게 니꺼같지? 세금으로 집주인이 정부로 바뀌는 마법을 보여줄께.

다들 와 소름돋는다, 집값 잡는다는 워딩으로 연막뿌리고 시나리오치는거 보소, 설계능력 ㅅㅌㅊ이랬었죠. 작년까지는.

근데 하나가 더 있었단말이죠. 왜 재건축/재개발을 이 악물고 막았냐? 집값올린다는 목적도 있지만 보다 근본적인 문제는 거기는 이미 주인들이 있어서 지들이 먹을게 없다는 문제가 있었습니다.

해먹을 시장이 없으면 만들면 되지. ^오^

정책으로 공급 틀어막고 사람들 집없다 난리치면 못이기는척 신도시 오픈. 신도시는 정보를 쥔 쪽에서 얼마든지 미리 싸게 공사 칠 수 있지요. 김현미 3기 신도시 발표하고 사람들 다 틀렸지롱 키득거린거 보세요. 저게 다 약속된 꿀땅인겁니다. 집값 올려 가붕게 주저앉히고, 세금 신나게 걷고, 그 오른 가격 기준으로 신도시 보상하면... 와 일타 삼피!!!

이념적 욕심과 정치권력 유지, 사적 이득, 잘되면 대선자금까지? 모두 챙겨 갈 수 있는 완벽한 설계입니다. 지리네요.

따라서 신도시 취소라는 투기꾼 엿먹이는 최상의 시나리오를 우리는 알고 있지만 저얼대 그럴리 없고, 꼬리 좀 자른다음 신도시 보상은 흔들림 없이 진행될거라는 약속된 시나리오를 지금 보고 계십니다.



.

이번 2.4 대책 품평 시사관련 잡담

* 그냥 개인적 소감입니다. 조금도 참고하지 마세요.



디테일 다 씹어버린 선언적 내용밖에 없어서 판단하기 어렵네요. 최소한 '어디에서 누구들이 어케 나눠 먹을건지'가 있어야 견적이 나오는데... 당연히 몇 십만 호 숫자는 걍 판타지입니다. 변장관 간이 작네요. 지를거면 한 천만 호 지르지.

그래도 두 가지만 짚어보겠습니다.

첫 번째는 내 눈에 흙이 들어가더라도 절대 민간이 부동산으로 돈 버는 꼬라지는 보지 않겠다는 강력한 의지입니다. 전혀 변한게 없습니ㄷ... 아니, 더 악랄합니다.

애초에 용적률 올려주겠다는게 무조건 좋은게 아닙니다. 월급 두 배 줄테니 일도 두 배 하라는 말과 같아요. 근데 공공을 위해 올라간 월급은 환수한다? 일만 두 배로 하고 월급은 그대로가 되는거죠. 노숙자와 정을 나누는 사람중심 전인교육은 덤이고요. 당연히 때려쳐 ㅅㅂㄹㅁ 소리 나옵니다. 민간 참여 물량 제로를 대놓고 노리네요. ㅎㅎ

진짜는 두 번째입니다. 뭐 이건 이미 예견된거긴 합니다만...


서울 공공택지 물량 없음. Zero. 빵.

인천경기, 5대광역은 그래도 절반 가까이를 공공택지가 먹어줘서 민간이 호응하지 않더라도 의지만 있다면 공급이 가능하지만... 서울은 없습니다. 그냥 빵입니다. 이게 위 첫번째 민간물량 제로 가능성과 합쳐지게 되면 하나의 가능성만 남습니다.

올해부터 적어도 십여년간은 서울에서 맛난 신규공급은 없습니다.

넵 이건 그냥 산수입니다. 서울 신축 가지고 계신 분들, 마음 놓으시고 안전띠 푸세요. 나머지는 다 조정이 오더라도 님들은 안전합니다. 서울에 포트폴리오 이쁘게 구성해 놓으신 다주택자분들은 변장관님 취임에 물개박수 쳐주신 보답 제대로 받는군요. ㅎ

이런, 무주택자분이시라고요?

꽉잡으세요. 인생 그까이꺼...
.


1 2 3 4 5 6 7 8 9 10 다음